LINE 登入
春天的陣雨 (Paper Umbrella)

春天的陣雨 (Paper Umbrella)

藝聲 (YESUNG)

朋友來電時您聽到的鈴聲
朋友打給您時朋友聽到的鈴聲
設定於LINE主頁上的背景音樂

人氣鈴聲

搞不好我們能相愛~接下來的我們 ~

搞不好我們能相愛~接下來的我們 ~

STORY

歌手其他專輯

歌詞

작사:서지음 작곡:1601 네가 떠난 그 순간 온 세상이 내게서 등을 돌리더라 미친 사람같이 보고 싶어 헤매는데 너는 지금 어디니 서투르게 사랑한 것처럼 헤어짐까지 또 서툴러서 미안해 아무것도 모르고 널 보낸 나라서 온다, 떨어진다. 내 찢어진 하늘 사이로 한 방울. 두 방울. 봄날의 소나기. 너를 그려보다 불러보다 기억이 비처럼 내린 새벽 밤새 난 그 빗속에 종이로 된 우산을 쓰고 있네 괜찮다곤 했지만 버텨낼 수 있을까 나도 모르겠어 네가 없는 이 거리 그럼에도 꽃은 피는데 하염없는 기다림 미련하게 사랑한 것처럼 헤어짐까지 또 미련해서 미안해 못해준 게 이렇게 발목을 잡는 걸 온다, 떨어진다. 내 찢어진 하늘 사이로 한 방울. 두 방울. 봄날의 소나기. 너를 그려보다 불러보다 기억이 비처럼 내린 새벽 밤새 난 그 빗속에 널 보내던 그날과 같은 하루 온몸이 굳어버린 난 그때처럼 단 한 발도 움직일 수 없는데 간다, 사라진다. 내 흐려진 시선 너머로 한 방울. 두 방울. 그리고 여전히. 슬피 떨어지던 꽃잎 위에 기억이 비처럼 내린 새벽 밤새 난 그 빗속에 종이로 된 우산을 쓰고 있네
全曲歌詞
使用者條款隱私權政策行銷政策資料使用條款
© LINE Taiwan Limited.
營業人名稱:台灣連線股份有限公司統一編號:24556886