Player

Today 按播放鍵聽點音樂
播放時間 00:00 全歌播放時間 00:00
靜音
調整音量
用空白鍵變更歌曲順序,上下鍵可以調整歌曲順序。如果順序調整完成,請再按一次空白鍵。 選擇歌曲順序變更按鈕後,兩隻手指上下滑可調整歌曲順序。
    PAGE 專輯封面

    歌名365 歌手名 姜昇潤

    作曲 강승윤강욱진Digg

    歌詞

    네가 너무 그리워 1년 365일 여름 가을 겨울 봄 너를 그려 365 깨져가는 거울 보며 나는 울어 365 그리움은 소나무 사막처럼 매일 가뭄 시간이 약이라는 말 거짓말이야 365 여름 내리쬐는 태양열은 이게 땀인지 눈물인지 모르게 했거든 바다 소금기 쩔은 파도 소리에 흐느끼다 가을 낙엽처럼 떨어지다 찬 바람이 불어온다 여기저기 방황하다 보니 이미 11월 방을 치우는 걸 내일로 미루다 1년이 됐고 밤을 새우는 걸 밥 먹듯이 하다 별이 됐고 잊는다는 걸 잊어 지운다는 걸 지워 네가 보고 싶어 죽도록 네가 미워 아직 네가 그리워 하루 한 장씩 넘기며 눈물 자국 난 달력도 이젠 365 여름 가을 겨울 봄 너를 그려 365 깨져가는 거울 보며 나는 울어 365 그리움은 소나무 사막처럼 매일 가뭄 시간이 약이라는 말 거짓말이야 365 겨울 이제서야 나는 겨우 너를 잊고 사나 했는데 Snow 하얀 눈에서 난 너의 미소 짓던 그때 얼굴을 봄 다시 그리움에 싹이 터 결국 보란 듯이 피는 꽃 기다리다 지쳐 봄에 핀 달맞이꽃 방을 치우는 걸 내일로 미루다 1년이 됐고 밤을 새우는 걸 밥 먹듯이 하다 별이 됐고 잊는다는 걸 잊어 지운다는 걸 지워 네가 보고 싶어 죽도록 네가 미워 아직 네가 그리워 하루 한 장씩 넘기며 눈물 자국 난 달력도 이젠 365 내 삶의 끝이 그대 품이면 난 지금 당장도 죽을 텐데 돌아오겠단 그 한마디면 난 몇 년이든 기다릴 텐데 죽도록 네가 미워 아직 네가 그리워 하루 한 장씩 넘기며 눈물 자국 난 달력도 이젠 365 여름 가을 겨울 봄 너를 그려 365 깨져가는 거울 보며 나는 울어 365 그리움은 소나무 사막처럼 매일 가뭄 시간이 약이라는 말 거짓말이야 365

    專輯

    專輯名 PAGE
    歌手名 姜昇潤
    發行日 2021-03-29